[대학저널] 우리대학 최고학과, 한국영상대학교 만화콘텐츠과 박석환 교수, 2017.04.03

현직 작가들 참여하는 다양한 프로그램 실시···실제 창작과정 익힐 수 있는 기회 '다양'
다수 웹툰 플랫폼 업체와 협력···작품 연재할 수 있는 길 넓혀



[대학저널 유제민 기자] 한국영상대학교(총장 유재원)가 주목받는 이유는, 바로 '콘텐츠'에 특화된 학교이기 때문이다. 영상특성화대학인 한국영상대는 지금까지 여러 차례 우수한 콘텐츠 제작 역량을 뽐내며 많은 기대를 모으고 있다. 

한국영상대가 운영하는 학과 중 '만화콘텐츠과'는 특별히 주목할 만한 가치가 있는 학과다. 몇 년 전부터 폭발적인 인기를 구가하고 있는 '웹툰' 제작에 특화된 만화콘텐츠과에서는 미래의 스타작가들이 무럭무럭 자라나고 있다. 또한 한국영상대가 2015년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만화영상진흥원이 주관한 '웹툰창작체험관 조성 및 운영 사업'에서 세종지역 거점기관으로 선정되며 만화콘텐츠과의 위상이 크게 높아지기도 했다. 

박석환 한국영상대 만화콘텐츠과 학과장은 만화콘텐츠과에서 어떻게 학생들을 인기 작가로 키워내는지 <대학저널>과의 인터뷰를 통해 밝혔다. 


* 기사 전문 보기 http://www.dhnews.co.kr/news/articleView.html?idxno=69722



이미지 맵

Parkseokhwan.com

박석환(만화평론가, 한국영상대 만화콘텐츠과 교수)

    'Focus/대담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    글에 남긴 여러분의 의견은 0개 입니다.

    *

    *